후아힌 Hua Hin

로얄 후아힌 골프 코스 Royal Hua Hin Golf Course

  • HOME
  • 아시아
  • 태국
  • 후아힌
  • 로얄 후아힌 골프 코스

태국에서 가장 오래된 골프 코스

별 2개

로얄 후아힌은 태국에서 가장 오래된 18홀 골프 코스다. 1919년 라마 6세 때 공사를 시작해 라마 7세 치하인 1924년에 개장했다. 코스를 설계한 스코틀랜드 출신 A.O. 로빈스 (A.O. Robins)의 직업은 원래 철도 기술자였다. 당시 철도 건설에 고용된 영국인 노동자들과 태국의 귀족들을 위해 코스를 만든 것이다. 지금도 코스는 후아힌 시내 철도역 바로 옆에 자리잡고 있다.




코스는 자연적 지형을 그대로 살리면서 장엄한 풍경의 바위 언덕들 사이로 둥지를 틀었다. 거의 모든 홀에서 숲에 덮인 높다란 언덕이 보인다. 페어웨이 양 옆으로 오래되고 키 큰 나무들이 줄지어 서 있어서 마치 영국의 파크랜드 코스를 플레이하는 느낌이다.



로얄 후아힌은 전통적인 스코틀랜드의 코스 설계를 그대로 따랐다. 기차역에서 왼쪽 언덕을 향해 출발한 홀들은 반시계방향으로 돌아 클럽하우스로 돌아온다. 후반 홀들은 북서쪽 방향으로 언덕을 끼고 시계방향으로 길게 돌아간다.



코스의 대표적 홀인 파5의 3번 홀은 그린 너머로 바위들이 포진한 언덕이 매력적이다. 오른쪽으로 꺾이는 완만한 오르막 홀로 코스에서 두번째로 어려운 홀로 꼽힌다.



이어지는 내리막 4번 홀에서는 타이 만의 바다와 도시 중심부가 내려다 보이고, 파3의 14번 홀 그린 뒤로는 고풍스러운 불교 사원이 자리잡고 있다. 오직 로얄 후아힌에서만 볼 수 있는 풍경이다.



 

 

로얄 후아힌은 시설이나 잔디 면에서 아주 잘 다듬어진 코스는 아니다. 티박스도 파72에 6678야드의 남자 티와 5713야드의 여자 티 두 종류뿐이다. 100년이 다 된 골프장에서 고급스러운 것을 기대해서는 안된다. 자연스럽고 소박한 코스에서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는 여유를 즐기는 코스라고 하겠다.